양유, ‘비건 치즈 제조 기술’ 특허 2건 출원

푸드테크 기업 양유가 ‘CES 2022’, ‘2022 윈터 팬시 푸드쇼’ 등 글로벌 박람회에서 연이어 선보인 ‘아머드 프레시 비건 치즈’의 핵심 제조 기술에 대한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

아머드 프레시 비건 치즈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2’, ‘2022 윈터 팬시 푸드쇼’ 등 글로벌 박람회에서 연이어 선보인 제품이다.

양유가 출원한 특허는 ‘아몬드를 활용한 식물성 치즈의 제조방법’과 ‘식물성 유산균 발효 아몬드 밀크의 제조방법’ 두 가지다. 이는 국내 최초로 아몬드 밀크로 비건 치즈를 만든 제조 기술을 포함하고 있다. 양유는 이로써 비건 시장에 뛰어든 지 약 1년6개월 만에 국내 유일의 독자적인 제조 기술 특허를 보유할 수 있게 됐다.

양유는 자체 개발한 아머드 프레시 비건 치즈의 제품 경쟁력과 혁신 기술을 인정받아 올해에만 벌써 2번의 대규모 세계 박람회에 참가했다. 현장에서 관심과 호평을 받아 현재 많은 기업과 협업 제품 개발 진행을 검토 중이라고 알려졌다.

양유는 비건 치즈 및 식품 관련 추가 특허와 함께 청년떡집의 비건 떡, 우주인피자의 비건 치즈피자 등 자사 브랜드의 비건 라인 신제품 론칭도 준비하고 있다. 아울러 더욱 높은 퀄리티의 비건 치즈를 선보이기 위해 또 다른 기술 개발에도 주력하고 있다.

비건 치즈 연구소 소장인 박용국 디렉터는 “최근 건강과 환경을 생각하는 가치소비 트렌드에 맞춰 비건 치즈의 지속적인 연구개발 끝에 비건 치즈 제조 기술에 대한 특허 2건을 출원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차별화된 품질의 비건 치즈를 개발하여 글로벌 비건 치즈 시장을 리딩하겠다”고 말했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