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의 비건 바베큐 매장 오픈예정

올 7월 비건 육류 브랜드인 바베큐(Barvecue)가 세계 최대 규모의 비건 스모크하우스인 캐롤라이나 스모크하우스를 오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노스캐롤라이나의 코넬리우스에 위치한 약 930 제곱미터 규모의 이 시설은 Pully BVQ(소스를 곁들인 비건 바비큐 돼지고기), Duted BVQ(글루텐이 없는 Pull BVQ 버전), Naked 버전(소스를 넣지 않은 버전)등 비건 바베큐를 약 370kg을 생산할 능력을 갖추게 된다.

리 쿠퍼 바베큐 창업자 겸 CEO는 “식물 기반 육류 시장이 급성장함에 따라 우리 회사의 식물 기반 바베큐에 대한 수요도 급증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바베큐 제품에 대한 수요를 따라잡기 위해 성장함에 따라 이젠 생산을 확대해 식물 기반 바비큐 시장을 선도해 나가야 할 때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2017년 설립된 이 회사는 제일 맛있는 식물기반 바베큐 스모크 하우스를 만들겠다는 목표로 성장중이었으며 작년 메인 투자자들로부터 200만 달러의 투자를 받았고 올해 100만 달러의 추가 증자를 계획하고 있다.

새 스모크하우스가 오픈되면 이전의 시설은 혁신 센터로 사용될 것 예정이다. 그는 “우리의 목표는 모두를 위해 맛있는 바베큐를 만드는 것”이라고 쿠퍼는 말했다. “우리는 곧 그 일을 세계에서 가장 큰 공장을 기반으로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바베큐의 제품은 현재 온라인 비건 전문점 GTFO It’s Began Essentials, Vegan Essentials, Vejii, 비건 도매점 VEDGEco, 그리고 자체 웹사이트를 통해 구매가 가능하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