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식물성 지구식단’ 냉동만두와 볶음밥 출시

풀무원식품이 식물성 식품 전문 브랜드 ‘식물성 지구식단’의 첫 번째 제품으로 냉동만두 ‘한식교자’ 2종와 냉동볶음밥 신제품 ‘식물성 철판 제육볶음밥’을 선보인다.

‘한식교자’는 한식 콘셉트를 충실히 반영한 냉동 교자만두로 식물성 제품으로만 2종을 출시하게 됐다. ‘식물성 지구식단 한식교자’는 식물성 한식 재료로 꽉 찬 만두소, 표면의 수분 함량을 높인 만두피가 쪘을 때는 촉촉하고 구웠을 때는 더욱 바삭해지는 ‘다가수(多-加水) 만두피’ 등의 포인트로 소비자 만족도를 끌어올리는 데 집중했다.

‘식물성 지구식단 표고야채 한식교자’는 표고버섯, 부추 등 6가지 채소와 참기름으로 풍미를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며, ‘식물성 지구식단 두부김치 한식교자’는 두부와 볶음김치로 가득 채웠다.

풀무원은 주식으로 즐길 수 있는 식물성 냉동볶음밥도 2종도 함께 선보였다. ‘식물성 지구식단 철판 제육볶음밥’은 제육볶음 스타일의 전용 대체육이 들어간 제품으로, 대체육을 제육볶음 양념장에 재운 후 철판에 달달 볶아 전문점 제육볶음처럼 매콤한 감칠맛을 살렸다.

여기에 대파, 당근, 양파, 양배추, 부추, 마늘까지 6가지 채소를 듬뿍 넣어 아삭한 식감도 더했다. ‘식물성 지구식단 철판 불고기볶음밥’은 쫄깃하게 만든 식물성 대체육을 듬뿍 넣고 7가지 채소와 함께 철판에 볶아 뛰어난 감칠맛을 냈다.

볶음밥 2종에 사용된 대체육은 콩에서 추출한 ‘식물성조직단백(TVP)’을 소재로 풀무원기술원이 연구 개발해 육고기와 유사한 맛, 질감을 구현했다. 제육과 불고기 각 메뉴 스타일에 맞춘 식물성 대체육으로 특유의 식감, 두께 등을 육고기와 비슷하게 구현했고 밥과 함께 조리해도 식감이 변하지 않도록 했다.

풀무원은 이번 신제품을 시작으로 떡볶이, 짜장면, 피자, 파스타, 브리또 등 다양한 간편식을 식물성 제품으로 선보여 나갈 계획이다.

풀무원식품 관계자는 “가치소비 트렌드 확산에 따라 식물성 냉동만두와 냉동볶음밥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식물성 제품이라도 소비자에게는 역시 ‘맛’이 최우선이라는 점을 고려해 풀무원만의 맛있는 식물성 HMR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