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프베조스, 기후위기 해결을 위한 100억달러 투자

아마존의 설립자 제프 베조스는 ‘지구펀드(Earth Fund)’를 출범시켜 기후변화 해결을 돕는데 나섰다.

베조스는 이 기금을 위해 100억 달러를 초기 투자하기로 약속했으며, 이를 통해 그는 올 여름 기후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기업과 단체에 투자를 시작할 것이다.

기후 변화는 우리 지구에 가장 큰 위협이다. 나는 다른 사람들과 함께, 우리 모두가 함께 살고 있는 이 지구에 미치는 파괴적인 기후변화에 대항하는 새로운 방법을 탐구하고 싶고 기존의 활동을 더 확대시키고 싶다

베조스는 인스타그램에 지구의 사진을 캡쳐했다. “이 글로벌 이니셔티브는 자연계를 보존하고 보호할 수 있는 실질적인 가능성을 제공하는 과학자들, 운동가들, NGO들의 노력에 자금을 지원할 것이다. 우리는 지구를 구할 수 있다. 대기업, 중소기업, 국가, 글로벌 조직, 개인들의 집단행동을 할 예정이다.”

이 억만장자는 베조스 어스 펀드를 설립하는 것 외에도 이전에 식물 산업에 투자한 적이 있다. 베조스는 지난해 베조스와 동료 억만장자 리차드 브랜슨과 빌 게이츠가 공동 출자한 브레이크스루 에너지 벤처를 통해 식물기반 식품 생산자들이 더 많은 인구에 도달할 수 있도록 하는 모티프차 창업에 도움을 주었다. 베조스는 또 지난해 채식주의자인 노마요를 만드는 칠레 스타트업인 The Not Company가 모금한 3000만 달러 투자 라운드에도 참가해 인공 지능형 발견 플랫폼인 기세페를 활용해 동물성 제품을 모방한 식물성 단백질을 활용하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One thought on “제프베조스, 기후위기 해결을 위한 100억달러 투자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