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쉬, 비거뉴어리 캠페인 진행

러쉬가 새해를 맞이해 채식을 장려하는 ‘비거뉴어리(Veganuary)’ 캠페인에 동참한다.

2014년 설립된 영국의 비영리 단체 비거뉴어리는, 1월을 의미하는 단어(January)와 채식주의자를 의미하는 비건(Vegan)을 합한 단어다. 이들은 환경을 보호하고, 동물의 고통을 예방하며, 수백만 명의 건강 개선을 위해 채식 위주의 식단을 권장하는 다양한 활동을 한다. 특히 새해의 시작인 1월 한 달간 채식을 장려하고, 지속해서 채식을 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진행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올해 러쉬코리아는 전국 비건 커뮤니티 52곳과 캠페인 파트너십을 맺으며 더욱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러쉬만의 비거뉴어리 #비건한달 캠페인을 전개한다. 지역 커뮤니티와 협업함으로써 많은 분들이 쉽게 비건 라이프를 실천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참여 방법은 러쉬 또는 비거뉴어리 캠페인 파트너 매장에 방문해 상품을 구매한다. 당일 해당 구매 영수증을 가지고 러쉬와 캠페인 파트너 매장을 방문하면, 참여 업체별 할인이나 증정 등 러쉬 커뮤니티만의 특별한 비건 혜택을 만날 수 있다. 전국 비거뉴어리 캠페인 파트너와 러쉬 매장 위치는 러쉬코리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비거뉴어리’ 캠페인을 준비한 러쉬코리아 캠페이너 김예서 대리는 “기후 위기를 대처해 개인이 탄소배출을 줄이는 가장 현실적이면서도 일상 속에서 쉽게 바꿀 수 있는 것이 채식 위주의 식습관을 실천하는 것이다”라며, “국내 채식 인구의 수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아직도 채식을 어렵게 느끼는 경우가 많다. 러쉬와 함께 하는 비거뉴어리 #비건한달 캠페인 참여를 시작으로 누구나 쉽게, 또 가까운 곳에서 채식을 시도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